로그인 ㅣ 회원가입 ㅣ 웹메일
최종편집: 2019.12.13 금 10:30  
뉴스 미디어 오피니언 DMB뉴스 지역뉴스 스포츠 문화마당 독자참여 커뮤니티 대학광장
> 뉴스 > 지역소식 > 대전광역시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허태정 시장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 첫단추 뀄다”
지난 11월 28일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 산업위 소위통과
2019년 12월 02일 (월) 15:40:55 강민석 기자 gracious365@naver.com

대전‧충남의 추가 혁신도시 지정에 파란불이 켜졌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12월 2일 시청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대전‧충남의 추가 혁신도시 지정을 위한 국토균형발전특별법(이하 균특법) 개정안이 지난 11월 28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이하 산업위) 소위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허태정 대전시장이 12월 2일 시청 기자실을 방문하여 대전‧충남의 혁신도시 지정과 관련해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이 산업위 소위를 통과했다고 밝히고 있다.

2004년 당시 노무현 정부는 수도권에 집중되어 있는 공공기관의 지방이전을 위해 ‘균특법’을 제정하여 국가의 균형 발전을 추진했다. 그러나 대전은 정부대전청사와 대덕 연구단지가 있다는 이유로 혁신도시 지정에서 배제되었다.

 

그러나 지난 11월 28일 혁신도시 추가 지정 관련법이 국회 산업위 소위를 통과하게 됨으로써, 앞으로 남은 소관 상임위 전체회의와 법제사법위원회 심사 및 본회의 통과에도 파란불이 켜졌다는 전망이다.

 

허 시장은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이 국회 법사위와 본회의 의결이 남아 있어 그 과정이 결코 순탄치만은 않다”라며, “하지만 현재 70만이 넘는 대전‧충남의 시민들이 혁신도시 지정을 위한 서명운동에 동참하고 있어, 향후 혁신도시 지정여부는 대전‧충청권의 노력 여하에 달려 있다”고 말했다.

강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디엠비뉴스(http://www.dmb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광역시 동구 태전로 26 Tel: 042)256-1595 Fax: 042)256-159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철화
등록번호: 대전, 아 00057 | 사업자등록번호: 305-16-68662 | 등록일: 2009년 11월 09일 | 발행·편집인 : 이철화
Copyright 2009 DMB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mbnews.kr